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김선주        
작성일 2006-10-28 (토) 14:32
ㆍ조회: 409  
비아그라~

비아그라 (1) ☆ 
    

연로한 아버지가 아들의 책상 서랍에서 비아그라를 발견했다.

"이약 먹으면 효과가 있니."

"아버지 그약 굉장히 비싸거든요, 한알에 10달러나 해요."

그 뒷날 아들의 밥그릇 밑에 110달러가 놓여 있었다. 
             
"아버지, 비아그라는 10달러 인데 웬 110달러나..??."
                

             .
                  

"얘 10달러는 내가 준돈이고

100달러는 네 엄마가 주는 돈이란다," 
                


★ 비아그라 (2) ★ 
         
어느 콩나물 재배 업자가 콩나물 시루에

비아그라 가루를 뿌려 키워봤더니 역시

아주 싱싱하고 빳빳한 콩나물이 생산 되었다.

             

그래서 신문에 대대적으로 광고를 때렸는데

비아그라 콩나물을 사려는 주부들이 구름같이 몰려왔다! 
                
이만하면 대 성공을 거둔 발명이었다...

헌데 한시간쯤 지나자 주부들이 우르르 몰려들어

반품을 하기 시작했다 ... 
                
"아니! 이 콩나물은 왜 아무리 끓여도 숨이 죽지 않죠?" 
                
업자 >>> " 도대체 뭘 넣고 끓였는데요?"


주부 1 >>> " 멸치 넣고 끓였어요! "


주부 2 >>> " 오뎅 넣고 끓였는데요!" 
                    

이 말을 다 듣고난 업자가 손사래 치며 하는 말 !!!
                    

                

                 

에이! 조개를 넣고 끓여야지요! ㅎㅎㅎ 

              

 

★ 비아그라 (3) ★ 
           

어느 분식집에서 라면을 끓여서 팔고 있었다


그런데 한 중년신사가 국수 한그릇을 시켯다

주인왈>> 손님 오늘 국수가 딱 떨어져서 .... 죄송합니다... 
                
그러다 한 손님이 라면을 먹고 나가면서

쥔께 한마디 왈....

                

                   

쥔장 ... 라면 끓인곳에 비아그라 한 알만 넣어보세요.

바로 국수가 됩니다 .ㅎㅎㅎㅎㅎ

전우님건강들 하세요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571 제18대 국회등원 및 무노동 무세비법 제정 촉구합니다 2 팔공산 2008-06-29 410
    2570 소록도 이야기 2 녹씨 2008-03-02 410
    2569 酒酌 文化 김 해수 2007-07-06 410
    2568 ★ 연말 서울시내 축제의 야경 ★ 1 김선주 2006-12-26 410
    2567 오빠 !싸게 해줄게 김 해수 2006-09-29 410
    2566 입이 하나인뜻을 아세요 ! 좋은생각 2008-02-01 409
    2565 비아그라~ 김선주 2006-10-28 409
    2564 내가 웃으면 세상도 웃는다 1 김해수 2008-11-24 408
    2563 태산이 높은 이유 팔공산 2008-07-07 406
    2562 마음을 만져줄 수 있는 사람 유공자 2007-06-12 406
    2561 ★어두운것은 반짝이기 위함입니다.. 2 김선주 2007-02-25 405
    2560 `전국 공처가 협회 표어 당선작` 2 김선주 2007-01-08 405
    2559 사랑합니데이!. 4 鄭定久 2005-09-07 404
    2558 아내에게~ (실화) 김선주 2006-10-26 403
    2557 3월 31일 추미애 국회의원 의정보고 2 유하덕 2003-03-31 403
    2556 전우들끼리 이런일은 없어야겠지요. 2 손오공 2008-11-04 402
    2555 뇌졸증으로 쓰러지지 않는 비법 3 박동빈 2007-06-01 402
    2554 아주머니는 참 운도 좋으셔 김 해수 2006-11-15 402
    2553 웃음의 34가지 테크닉 유공자 2007-06-14 401
    2552 부산UN공원 근대문화재 등록 추진 2 팔공산 2007-08-19 400
    2551 『전교조 없는 세상에 살고 싶다』 1 팔공산 2007-08-29 399
    2550 러시아 상트페트러부르그의 에르미타쥐 3 김삿갓 2007-05-09 399
    2549 아들아 2 김 해수 2006-12-28 399
    2548 보건소와 독감주사 1 이호성 2008-10-20 398
    2547 총각! 불러줄까' 김선주 2006-11-01 398
    1,,,1112131415161718192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