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김삿갓
작성일 2007-05-31 (목) 13:08
ㆍ조회: 288  
죽음의 길[퍼옴]

끝까지 같이 갑시다!!!

기도 합시다!!!

'평화의 바다'로 부릅시다

깽판 칩시다!!!

개헌 합시다!!!

(똘만이에게 선물 들려 보냈으니) 정상회담 합시다!!!

가방에 좋아하시는 거(,, 비료...)잔뜩 들었으니

제발 한번만 불쌍한 우리 왕초 만나줘요.... ㅠ ㅠ ㅠ

이런 걸, 어떻게 정부라 할 수 있습니까!
세금으로 후진국 폭포보러 가는 공기업 감사라니.. .
    해마다 1조 이상의 조공을 북한에 바치면서 6.25전쟁 때 북으로 끌려간 국군 포로가 8만 명 중 최근 생존이 확인된 540여 명의 국군포로를 돌려 달라 말 한마디 못하는 나라.

    고기를 잡다가 납북된 어부 가장들, 해외 유학생, 해변에서 놀던 아이들이 480명씩이나 납치됐는데도 모른 체 하는 나라.

    40여 년 전에 우리나라 바다에서 고기를 잡다가 잡혀간 아버지의 생사만이라도 알려달라고 울먹이는 가족들을 문산역 건물에 2시간씩이나 감금하면서 북에는 무조건 쌀 40만톤과 생필품 8천만 달러 등 2,500억을 퍼주는 나라.

    노무현계 좌익 건달들이 감사의 ‘감’자도 모르면서 줄줄이 국영기업체 감사로 들어가 2억으로부터 5억에 이르는 연봉을 받으면서도 자신은 800만원 비서는 600만원씩의 세금을 타내 국민소득 2-6천 달러에 불과한 후진국으로 폭포 보러 가면서 혁신 세미나 하러 간다고 뻔뻔하게 주장하는 나라.

    집 한 채 달랑 쓰고 사는데 공시지가를 자주 올려 보유세 뜯어가고, 대통령이라는 사람이 나서서 보유세가 부담스러우면 싼 집으로 이사 가라 하는 나라.

    집을 팔고 살 때 마다 거래세와 등록세로 세금포탄을 때려 오도 가도 못하게 하면서 세금 약탈하는 나라.

    휘발유 값의 60%를 세금으로 뜯어가면서 우리국민은 어째서 미국인들이 내는 휘발유세의 22배를 내느냐 항의하자 비싸면 쓰지 말라 하는 나라.

    비료를 해마다 40-50만 톤씩 북으로 보내는 바람에 농민들은 비료가 귀해 정상가의 2배나 주고 사야 하는 나라.

    한국의 결핵백신을 모두 걷어다가 북한에 주고 남한의 결핵 환자는 방치하는 나라.

    순전히 북한에 퍼주기 위해 1km당 103억씩 들여가면서 5,500억 원을 들여 남북철도를 만들어 주는 나라.

    북한이 달라는 대로 다 퍼주어도 남는 장사라며 세금을 때려 북으로 보내는 친북좌파가 대통령하는 나라.

    6.25는 남침이라 할 수 없다고 말하고, 북한이 못사는 것은 남한에게 책임이 있다 말하고, 매년 1조 이상을 퍼주고도 국민 한 사람 당 자장면 값도 안 되는 돈을 주면서 퍼준다고 하면 북한이 욕한다는 희한한 말을 하면서 오직 퍼주기에 혈안이 돼 있는 친북좌파 신부가 통일부 장관 하는 나라.

    국민 여러분,이런 것도 정부입니까?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571 살면서 우리가 해야할 말 2 김 해수 2007-05-31 282
2570 존재의 맛 2 최종상 2007-05-31 255
2569 죽음의 길[퍼옴] 김삿갓 2007-05-31 288
2568 건강하게 살수 있는 13가지 지혜 2 박동빈 2007-05-31 199
2567 ♤만남의 의미♤ 1 유공자 2007-05-30 239
2566 차 한잔에 사랑을 듬뿍 담아서리! 2 유공자 2007-05-30 233
2565 중년의 소망... 유공자 2007-05-30 256
2564 왜 사느냐고 묻지 마시게 유공자 2007-05-29 299
2563 悠悠自適 세월을 낚아보자 / 최태선 1 유공자 2007-05-29 260
2562 돈 버는 일보다 더 소중한것 2 김 해수 2007-05-28 321
2561 가지가지 인간들 1 김 해수 2007-05-28 447
2560 세상에서 아름다운 보석 3 박동빈 2007-05-28 277
2559 별헤는 밤에(낭송시) 1 유공자 2007-05-28 190
2558 ★보석처럼 아름다운 사람★ 1 유공자 2007-05-27 280
2557 하루밤을 자도 만리장성을 쌓는다 유공자 2007-05-26 369
2556 만두가게 부부 이야기 3 유공자 2007-05-26 354
2555 중년에도 바람은 분다 유공자 2007-05-25 416
2554 무엇을 버리고 무엇을 비워야만하는지.... 2 오동희 2007-05-24 347
2553 봉축... 산사에 들어 유공자 2007-05-24 277
2552 부처님 오신날 깨달음 노래 유공자 2007-05-24 266
2551 [봉축]살아 있는 모든 것은 다 행복하라 유공자 2007-05-24 235
2550 명나라장수.일본장수들이 본 이순신 2 유공자 2007-05-21 421
2549 마침내 철마는 달렸다. 유공자 2007-05-20 264
2548 사알짝 미치면 인생은 즐겁다.. 땡기고 돌리공... 아싸 유공자 2007-05-20 389
2547 황혼의 부부 달콤한 꿈을 꾸자 3 유공자 2007-05-19 391
1,,,1112131415161718192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