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유공자
작성일 2007-05-30 (수) 09:10
ㆍ조회: 232  
차 한잔에 사랑을 듬뿍 담아서리!

가끔 스스로에게 던져보는 물음 
너 지금 행복하니?

내 인생이라는 배의 선장은 나
내 인생이라는 팀의 주장은 나
내 인생이라는 가게의 사장은 나
내 인생이라는 학교의 교장은 나
내 인생이라는 무대의 주인공은 나 
내 인생이라는 자동차의 운전자는 나
다름 아닌 바로 나입니다. 

이른 아침 자명종 소리에 일어나
총총걸음으로 출근길에 오르고
다른 것 하나 뒤돌아볼 여유 없이 
일에 파묻혀 지내다가 어둑어득해진 퇴근길에 
떠오르곤 하는 생각 이게 아닌데.....,

치열한 경쟁 속에 내던져진 
삶이라는 전쟁터 그 안에서
사람들과 부딪히며 오직 이기기만을 위해 
아웅다웅하는 낯선 내 모습을 발견할 때
떠오르는 생각 예전에는 이러지 않았는데....,

나의 진짜 모습은 이게 아닌데....,
그럴 때마다 스스로에게 걸어보는 주문
다시 한 번 고쳐 살아야지
느리게 그리고 인간답게!


- 박성철 - '느리게 그리고 인간답게' 중에서
 


안녕하세요~
5월도 며칠 남지가 않았네여 
이슬 머금은 장미의 꽃향기 풍겨오니 기분좋은
오늘의 행복이 모두에게 가득했음 합니다.

오늘도 더운날씨 이제 초여름이  
성큼 다가 온 느낌입니다.
거리에는 넝쿨장미 빨같게 만개하여 자태를
뽐내는 계절이지요
오늘 하루도 엊그제와 사뭇 다른 햇살과 
바람에 계절의 변화를 느껴 집니다.

자연의 오묘함이 신비롭고
아름다운 자연속에서 마음을 풍요롭게 
만들어 주네여 모두가 
아름다운 계절의 축복처럼
남은 계절 아름답게 채워 갔으면 합니다.

즐거운 하루의 시작으로
매일처럼 선물로 다가오는 
님들의 고운 이름들을
떠올리며 인사드리고 물러갑니다

아카시아꽃 향기그윽한 5월의 향기속에 
행복한 미소 가득 머금고
기쁨과 사랑이 가득했음 합음 합니다.
     





 
  


		

222.121.254.184 최종상: 바쁜 일과와 인터넷 불통 사고로,이제야 커피 한잔을 들고 열어보니, 님께서 김이 모락모락 나는 커피를 보냈네요. 원래 무지 좋아하니 고맙게 마시께요. 사연 또한 마음에 꼭 와닿습니다. 나날이 즐거움만 가득 하시길 빕니다. -[05/30-17:36]-
218.209.66.121 유공자: 만나뵙게 되여서 반갑습이다. 앞으로 좋게'봐'주시고 이해하시고 건강하시고 행복한 이밤 되세요? 파이팅 ~~~ -[05/30-20:50]-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571 살면서 우리가 해야할 말 2 김 해수 2007-05-31 280
2570 존재의 맛 2 최종상 2007-05-31 252
2569 죽음의 길[퍼옴] 김삿갓 2007-05-31 286
2568 건강하게 살수 있는 13가지 지혜 2 박동빈 2007-05-31 198
2567 ♤만남의 의미♤ 1 유공자 2007-05-30 238
2566 차 한잔에 사랑을 듬뿍 담아서리! 2 유공자 2007-05-30 232
2565 중년의 소망... 유공자 2007-05-30 255
2564 왜 사느냐고 묻지 마시게 유공자 2007-05-29 297
2563 悠悠自適 세월을 낚아보자 / 최태선 1 유공자 2007-05-29 260
2562 돈 버는 일보다 더 소중한것 2 김 해수 2007-05-28 320
2561 가지가지 인간들 1 김 해수 2007-05-28 447
2560 세상에서 아름다운 보석 3 박동빈 2007-05-28 275
2559 별헤는 밤에(낭송시) 1 유공자 2007-05-28 190
2558 ★보석처럼 아름다운 사람★ 1 유공자 2007-05-27 280
2557 하루밤을 자도 만리장성을 쌓는다 유공자 2007-05-26 368
2556 만두가게 부부 이야기 3 유공자 2007-05-26 352
2555 중년에도 바람은 분다 유공자 2007-05-25 415
2554 무엇을 버리고 무엇을 비워야만하는지.... 2 오동희 2007-05-24 346
2553 봉축... 산사에 들어 유공자 2007-05-24 275
2552 부처님 오신날 깨달음 노래 유공자 2007-05-24 266
2551 [봉축]살아 있는 모든 것은 다 행복하라 유공자 2007-05-24 233
2550 명나라장수.일본장수들이 본 이순신 2 유공자 2007-05-21 419
2549 마침내 철마는 달렸다. 유공자 2007-05-20 264
2548 사알짝 미치면 인생은 즐겁다.. 땡기고 돌리공... 아싸 유공자 2007-05-20 388
2547 황혼의 부부 달콤한 꿈을 꾸자 3 유공자 2007-05-19 390
1,,,1112131415161718192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