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유공자        
작성일 2007-05-27 (일) 11:13
ㆍ조회: 281  
★보석처럼 아름다운 사람★
 
보석이 아름다운 건 
그냥 빛나기 때문이 아닙니다. 
보석이 진정으로 아름다운 건 
깨어지고 부서지는 아픔을 견디고 
자신의 몸을 갈아내는 
수많은 인고의 과정을 거쳤기 때문입니다. 

나는 보석처럼 아름다운 사람을 좋아합니다. 그러한 사람에게 말을 붙여보면 이야기를 할수록 그의 삶의 여정 속에서 풍겨져 나오는 참된 아름다움을 볼 수 있기 때문입니다.
신은 인간에게 만은 참된 아름다움을 그냥 부여해 주지 않았습니다. 그 아름다움을 만들기 위해 많은 고통과 인내를 감수하게 합니다.
꽃과 같은 아름다움도 세월과 함께 허망한 꿈임을 드러내지만 사람이 아름다운 건 빛나는 보석처럼 명성보다도 오래 여운이 남습니다.
나는 보석처럼 아름다운 사람을 만나고 싶습니다. 만날수록 정이 가는 오랜 인고의 세월이 만들어낸 그러한 순수한 사람을 만나고 싶습니다. . 긴 인내의 시간만큼 안으로 성숙된 그윽한 향기를 지닌 모든것들은 아름답습니다.
아름다움을 보는 눈과 그 아름다움을 간직하는 마음속엔 특별함이 아닌 자연의 순수함을 닮은 맑은 향기를 지녔습니다.
시간의 흐름속에서 변색되지 않는 고유의 빛과 처음과 같은 향기를 잃지 않는 의연함이 있음은 그들의 강직함이 깊이 뿌리 내리고 있기 때문이겠지요.
변화무쌍한 삶의 한 가운데에서 변하지 않는 아름다움으로 살아간다는 것 쉽지 않은 일이지만 자기만의 색깔을 지닌 흔들림 없는 모습은 마음속 오랜 여운을 갖게 합니다.
그들의 아름다움처럼 투명하고도 우직한 향기를 닮아가고 싶습니다.


      220.239.40.180 백 마: 보석같은 글 그림 잘보고 갑니다. -[05/27-11:37]-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571 살면서 우리가 해야할 말 2 김 해수 2007-05-31 282
      2570 존재의 맛 2 최종상 2007-05-31 255
      2569 죽음의 길[퍼옴] 김삿갓 2007-05-31 289
      2568 건강하게 살수 있는 13가지 지혜 2 박동빈 2007-05-31 199
      2567 ♤만남의 의미♤ 1 유공자 2007-05-30 239
      2566 차 한잔에 사랑을 듬뿍 담아서리! 2 유공자 2007-05-30 233
      2565 중년의 소망... 유공자 2007-05-30 257
      2564 왜 사느냐고 묻지 마시게 유공자 2007-05-29 301
      2563 悠悠自適 세월을 낚아보자 / 최태선 1 유공자 2007-05-29 261
      2562 돈 버는 일보다 더 소중한것 2 김 해수 2007-05-28 322
      2561 가지가지 인간들 1 김 해수 2007-05-28 448
      2560 세상에서 아름다운 보석 3 박동빈 2007-05-28 277
      2559 별헤는 밤에(낭송시) 1 유공자 2007-05-28 191
      2558 ★보석처럼 아름다운 사람★ 1 유공자 2007-05-27 281
      2557 하루밤을 자도 만리장성을 쌓는다 유공자 2007-05-26 370
      2556 만두가게 부부 이야기 3 유공자 2007-05-26 354
      2555 중년에도 바람은 분다 유공자 2007-05-25 418
      2554 무엇을 버리고 무엇을 비워야만하는지.... 2 오동희 2007-05-24 349
      2553 봉축... 산사에 들어 유공자 2007-05-24 277
      2552 부처님 오신날 깨달음 노래 유공자 2007-05-24 266
      2551 [봉축]살아 있는 모든 것은 다 행복하라 유공자 2007-05-24 235
      2550 명나라장수.일본장수들이 본 이순신 2 유공자 2007-05-21 422
      2549 마침내 철마는 달렸다. 유공자 2007-05-20 265
      2548 사알짝 미치면 인생은 즐겁다.. 땡기고 돌리공... 아싸 유공자 2007-05-20 389
      2547 황혼의 부부 달콤한 꿈을 꾸자 3 유공자 2007-05-19 392
      1,,,1112131415161718192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