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이현태        
작성일 2003-04-07 (월) 19:03
ㆍ조회: 333  
따뜻한 손 (펨)
K씨는 쓰던 원고를 덮어두고
산책길을 나섰습니다.

공원앞에 다다랐을때, 한노인이
구걸하는 손을 내밀고 있었습니다.

K씨는 급하게 주머니를 뒤졌지만
손에는 아무것도 잡히지 않았습니다.
떨고있는 허공의 그 손을 K씨는
달려가 덥석 잡았습니다.

'아아!' 전율하듯 노인도 K씨의
손을 마주 잡았습니다.

"싸늘한 동전 몇 닢 던져준 사람은
많았어도 이렇게 따듯한 손은
선생님이 처음이십니다."

석양이 가다가 말고 돌아봅니다.
금빛으로 그들의 얼굴은 물들어
갔습니다.

맹란자(수필가)님의 글입니다.
우리에게 뭔가를 느끼게 하는 글
입니다.

산다는게 다 그런것 같습니다.
어려운 이웃을 한번쯤 생각해 보는
여유를 가져 보았으면 합니다.

61.85.36.214 손동인: 항상 건강 하이소 선배님 ..... [04/08-23:25]
211.178.188.190 소양강: 이현태선배님....! 세상삶에는 물질이 전부가 아니라 따듯한 마음의 손길이 중요 하지요...손길은 오직 따듯한 마음에서 나오고...그 따듯한 마음은 사랑에서 나오고...그 사랑은 사람에게 신께서 주신 최고의 선물인것 같습니다...이현태선배님 좋은글 감사를 드리며...항상 건강 하시길 바랍니다.. [04/09-09:09]
211.215.24.66 이덕성: 이현태선배님올리신글 잘읽었읍니다 [04/12-19:44]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1 대통령이라는 말의 유래를 아시나요? 이현태 2003-04-24 287
20 이 달의 허브 1 이현태 2003-04-22 211
19 고요한 정적이 흐르는 이시간에 6 김정섭 2003-04-21 316
18 낙동강 오리알 3 이현태 2003-04-19 270
17 보고싶은 전우야! 2 Hoian 2003-04-15 342
16 광진구전우회 소식 1 유하덕 2003-04-14 325
15 태국 푸켓여행 사진 2 4 유하덕 2003-04-12 421
14 따뜻한 손 (펨) 3 이현태 2003-04-07 333
13 전남 순천 조개산을 잘 아시는 전우님은.... 9 손 동인 2003-04-07 626
12 용서가 만든 지우개 이현태 2003-04-01 370
11 3월 31일 추미애 국회의원 의정보고 2 유하덕 2003-03-31 400
10 오늘의 명상 이현태 2003-03-23 414
9 우리 3초만 여유를 가집시다 소양강 2003-03-18 465
8 주먹자랑 하지 마시기요! (펌) 대학생 2003-03-17 417
7 신고 신고 또 신고 1 이현태 2003-03-17 378
6 부부 싸움 잘 하기 2 이현태 2003-03-15 369
5 산은 산인데 나무가없고.강은 강인데 물이없구나 2 이윤문 2003-03-13 444
4 즐거우신데 죄송합니다. 관리자 2003-03-10 385
3 ^*^잃어버린 40년의 세월^*^ 2 소양강 2003-03-07 383
2 세상살이 이야기를 씁시다. 1 관리자 2003-03-06 426
1 kkkcolumn1(세상사는 이야기) 보드 생성완료! admin 2007-07-23 322
1,,,111112113114115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