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정무희
작성일 2005-01-07 (금) 13:57
ㆍ조회: 68  
낭만이 결코 밥을 먹여주지 않는다.

    낭만이 결코 밥을 먹여 주지는 않는다

     

     

    글 :  이외수

     

     

    세상은 왜 갈수록 삭막해지기만 하는 것일까.
    같은 사과 한 알을 놓고도 저마다 생각이 다를 수가 있다.

    어떤 사람은 농부의 피땀을 생각하고
    어떤 사람은 자연의 신비를 생각하고
    어떤 사람은 아름다운 시 한줄을 생각한다.


    그러나 가슴이 메마른 사람들은 사과를 보는 순간
    침이나 흘리는 것이 고작일 뿐이다.

    그들의 가슴속에 낭만의 강바닥이 메말라 버렸기 때문이다.
    그들은 낭만이 결코 밥을 먹여 주지는 않는다고
    입버릇처럼 말하는 부류들이다.

    낭만이 사라져 버리면 동물에 가까워진다는 사실을
    그들은 의식하지 못한 채로 살아가고 있다.
    얼마나 가련한 존재들인가.



220.70.213.224 鄭定久: 세상은 보는데로 존재한다 한카요. 이른 사람은 이렇게 보일끼고 저른 사람은 저렇게 보일끼고 나같이 착한 사람은 착하게만 보이제.히히히 안그른교 종씨.... -[01/07-17:18]-
221.145.195.221 정무희: 각자 사고방식에 따라 보는 시각이 다를수 있지요. 매사에 긍정적으로 살아갑시다. 종씨 고마버유~~~ -[01/07-17:35]-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96 배용준의 한류는 이어진다 이현태 2004-11-27 63
195 동안거 들어간 스님들 이현태 2004-11-27 63
194 노숙자 (아르헨티나) 이현태 2004-11-27 63
193 모든 질병 싹 ~~~~ 1 이현태 2004-11-24 63
192 아메리카 대륙의 꿈 이현태 2004-11-23 63
191 믿음이 있는 전우로 살았으면 좋겠습니다 2 이현태 2004-11-21 63
190 아이들이 참 좋아하는 이벤트` 김소희 2005-04-06 63
189 풍 경 1 이현태 2004-10-14 63
188 흘러간 옛 노래(황금심) 1 이현태 2004-10-02 63
187 가을의 열매가 가정마다 주렁주렁 3 김의영 2004-09-23 63
186 아름다운 핑퐁 제왕 유승민 2 이현태 2004-08-25 63
185 산사 이야기 이현태 2004-05-30 63
184 부산지하철 3호선 시승--개통 김일근 2005-11-18 62
183 배꽃 野松 2005-05-25 62
182 名詩2首 1 野松 2005-03-31 62
181 조상의 지혜는 미래를 예측하게 합니다. 1 doumians 2005-03-22 62
180 Re..캄보디아와 베트남 결혼식 장면 모음 1 신춘섭 2005-02-05 62
179 ***아름다운 세상*** 3 이현태 2005-01-15 62
178 고3 단짝이 나란히 "별" 달다(펌) 1 정무희 2005-01-05 62
177 성공한 사람보다 소중한 사람이게 하소서 3 이현태 2004-12-31 62
176 자연 과학 포토 1 이현태 2004-12-18 62
175 해장국의 효능 4 이현태 2004-12-17 62
174 오늘의 포토 뉴스 2 이현태 2004-12-12 62
173 마음이 넒은 전우 2 이현태 2004-12-11 62
172 살아온것이 수수께끼 2 이현태 2004-12-08 62
1,,,10110210310410510610710810911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