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정무희
작성일 2005-01-15 (토) 15:32
ㆍ조회: 67  
말없이 사랑 하십시오.

말없이 사랑하십시오
내가 그렇게 했듯이
드러나지 않게 사랑하십시오

사랑이 깊고 참된 것일수록 말이 적습니다

아무도 모르게 도움을 주고
드러나지 않게 선을 베푸십시오
그리고 침묵하십시오

변명하지 말고
행여 마음이 상하더라도 맞서지 말며
그대의 마음을 사랑으로
이웃에 대한 섬세한 사랑으로
가득 채우십시오

사람들이 그대를 멀리할 때에도
도움을 거부할 때에도
오해를 받을 때에도
말없이 사랑하십시오

그대의 사랑이 무시당하여
마음이 슬플 때에도 말없이 사랑하십시오

그대 주위에 기쁨을 뿌리며
행복을 심도록 마음을 쓰십시오

사람들의 말이나 태도가 그대를 괴롭히더라도
말없이 사랑하며 침묵하십시오

그리고 행여 그대의 마음에
원한이나 격한 분노와 판단이
끼어 들 틈을 주지 말고

언제나 이웃을 귀하게 여기며
묵묵히 사랑하도록 하십시오.


(글 이해인)
220.70.213.149 鄭定久: 말없이 사랑하라카믄 눈으로 입으로 하란 말인교. 히히 그렇게 하믄 더 좋지라....고맙지라,,,,,,,, -[01/15-15:42]-
220.88.131.226 이현태: 좋은 내용입니다 누구나 쓸 수 없는 아름다운 글입니다 마음에 깊이새기며 읽었습니다 감사합니다 -[01/15-19:29]-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21 브라질 삼바 카니발 2 이현태 2005-02-08 67
220 다빈치 코드 1 이호성 2005-02-04 67
219 힘찬 한주를 위하여 2 이현태 2005-01-31 67
218 베인전 뜨락 2 이현태 2005-01-30 67
217 소요산 입구에서 2 박동빈 2005-01-18 67
216 Re..부회장님의 글에 감동 으로 1 김하웅 2005-01-16 67
215 말없이 사랑 하십시오. 2 정무희 2005-01-15 67
214 삶이 행복한 이유 정무희 2005-01-06 67
213 닭의 해 닭의 의미 2 이현태 2005-01-01 67
212 동물 학대 2 정무희 2004-12-24 67
211 Re..추억의 사진첩 김하웅 2004-12-24 67
210 재치 있는 인생. 3 鄭定久 2004-12-21 67
209 Re..댓글주신 박말순 중령님 소개 김하웅 2004-12-17 67
208 동안거 들어간 스님들 이현태 2004-11-27 67
207 오늘도 즐거운 날 되십시요 2 이현태 2004-11-19 67
206 고향길 차안에서 이현태 2004-10-14 67
205 흘러간 옛 노래(황금심) 1 이현태 2004-10-02 67
204 산사 이야기 이현태 2004-05-30 67
203 아주어린 조카와 주고받은 메일 중에서 김정섭 2004-05-29 67
202 부산지하철 3호선 시승--개통 김일근 2005-11-18 66
201 혼자가는 우리들의신세 최상영 2005-04-09 66
200 효 행이란?... 3 鄭定久 2005-03-27 66
199 오늘부터 시작입니다. 이현태 2005-02-11 66
198 베트남은 닭고기 제사상에 올린다 1 이현태 2005-02-08 66
197 성공한 사람보다 소중한 사람이게 하소서 3 이현태 2004-12-31 66
1,,,10110210310410510610710810911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