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이현태
작성일 2005-01-01 (토) 12:37
ㆍ조회: 65  
닭의 해 닭의 의미
을유년 (乙酉年)

 
2005년 새해는 을유년(乙酉年) 닭의 해다. 닭은 상서롭고 신통력을 가진 동물로 우리에게 알려져 있다. 닭은 다섯 가지 덕을 지닌 서조로 불린다. 닭볏은 글(文)을, 발톱은 힘(武)을, 용감히 싸우는 모습은 용기의 용(勇)을, 먹이가 있을 땐 '구구'거리며 무리를 부르는 것은 인(仁)을, 때에 맞춰 새벽을 알림은 믿음(信)이라는 것이다. 이를 일러 옛 선비들은 계5덕(鷄五德)이라고 했다.

닭이 지닌 여러 능력 가운데 옛 사람들은 새벽을 알리는 울음소리(계명성)를 으뜸으로 꼽았다. 새벽은 빛의 도래, 즉 태양을 의미한다. 이는 혼돈에서 조화로 가는 천지개벽과도 뜻이 통한다. 사람들은 닭 울음소리로 새벽이 오면 밤을 지배하던 마귀나 유령이 물러간다고 생각했다.

이같은 믿음은 닭의 환생능력으로 이어진다. 경주 천마총 발굴 당시 달걀 수 십개가 담긴 그릇이 나온 것도 이런 믿음에서일 것이다. 닭은 또 새로운 지도자의 탄생을 예고하는 영물이기도 하다. '삼국유사'가 소개하고 있는 혁거세 신화나 김알지 탄생 설화가 여기에 해당한다.

닭을 보는 눈은 다른 나라에서도 비슷한 것 같다. '영위계구 무위우후(소 꼬리가 될 바엔 닭 대가리가 되라)', '계명구도' '계륵' 등의 고사를 낳은 중국은 물론 일본인도 닭을 신물로 생각해 신사에 모신다.

유럽 각 나라도 우리와 다르지 않다. 프랑스에서는 닭을 자부심의 상징으로, 스칸디나비아 3국 등 북유럽에선 모두의 안위를 생각하는 보초병으로 여긴다.

새해 새 아침 고달픈 삶에서도 희망과 기대를 버리지 않고 청신(淸新)한 가슴으로 살게 해 달라고 기원해 본다. 물론 어제 떴던 태양과 오늘 뜨는 태양이 다를리 없다.

하지만 인간은 세월의 마디마디를 '새'자의 끈으로 묶지 않으면 방만하고 허탈한 삶을 바로 잡지 못한다. 그래서 새해에는 거품같은 새 꿈도 꾸고 풍선같은 새 희망도 띄워 본다. 새해에는 이런 꿈들이 현실에서 함께 할 수 있는 한 해가 되기를 소망해 본다.


211.215.27.104 이덕성: 아침일찍 집사람과 집근처 계양상에올라해맞이를 대신했읍니다 그리고는가족의 건강을빌었죠 더불어 베인전 회원님건강도 합께요.. -[01/01-13:11]-
220.70.213.161 鄭定久: 오메 닭이 그른 조화가 있구만유. 아려 주셔서 고맙습니다. -[01/03-07:19]-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21 문화생활 이현태 2004-08-24 66
220 Re..아름다운 삶을 위한 생각 같이 나누기 3 이현태 2004-06-02 66
219 사량도 이현태 2004-05-28 66
218 공기정화 식물 이현태 2004-05-25 66
217 부산지하철 3호선 시승--개통 김일근 2005-11-18 65
216 우리 앞이 모두 길이다 2 상 파울러 강 2005-08-22 65
215 혼자가는 우리들의신세 최상영 2005-04-09 65
214 베.인.전.행복뜨락 이현태 2005-03-21 65
213 베트남은 닭고기 제사상에 올린다 1 이현태 2005-02-08 65
212 힘찬 한주를 위하여 2 이현태 2005-01-31 65
211 고3 단짝이 나란히 "별" 달다(펌) 1 정무희 2005-01-05 65
210 닭의 해 닭의 의미 2 이현태 2005-01-01 65
209 성공한 사람보다 소중한 사람이게 하소서 3 이현태 2004-12-31 65
208 동물 학대 2 정무희 2004-12-24 65
207 Re..기갑연대 연병장 김하웅 2004-12-24 65
206 재치 있는 인생. 3 鄭定久 2004-12-21 65
205 문화 예술 포토 뉴스 이현태 2004-12-09 65
204 나는 이미 당신 것 박동빈 2004-12-07 65
203 동안거 들어간 스님들 이현태 2004-11-27 65
202 이렇게 살아갑니다 ㅠㅠㅠ 2 이현태 2004-11-26 65
201 #행운을 부르는 방법# 2 이현태 2004-11-18 65
200 고령화"제2의 성혁명 도래"(펌) 1 정무희 2004-10-27 65
199 아이들이 참 좋아하는 이벤트` 김소희 2005-04-06 65
198 가을의 열매가 가정마다 주렁주렁 3 김의영 2004-09-23 65
197 추억의 도시락 5 이호성 2004-09-19 65
1,,,10110210310410510610710810911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