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이현태
작성일 2004-10-14 (목) 19:24
ㆍ조회: 65  
고향길 차안에서
고속버스 몸을싣고 안경넘어 고향길은 
하늘빛 영롱함이 차창을 가로질러
눈시울이 따갑도록 가을빛이 시렵구나
지나가는 시선들이 산과들을 싸놓고
겹겹히 모아지는 산새들새 아름답다
산에는 카페드로 들에는 양탄자로
산들바람 산 허리 동여매어
단풍잎 뜰어질까 아쉬워 하고
오곡백과 알알이 영걸어서
풍년이 좋을시고
수확못한 곡식들은 언제모두 거두려나
대나무 울타리는 오는손님 반기는데
탱자나무 가지들은 도둑오나 염녀하네 
 
               달동네/이현태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46 중국은 지금 이현태 2004-09-02 66
245 문화생활 이현태 2004-08-24 66
244 청주(3) 서현식 2004-07-11 66
243 Re..아름다운 삶을 위한 생각 같이 나누기 3 이현태 2004-06-02 66
242 사량도 이현태 2004-05-28 66
241 공기정화 식물 이현태 2004-05-25 66
240 Re..나눠 먹읍시다. 소양강 2006-10-24 65
239 혼자가는 우리들의신세 최상영 2005-04-09 65
238 베.인.전.행복뜨락 이현태 2005-03-21 65
237 다빈치 코드 1 이호성 2005-02-04 65
236 Re..부회장님의 글에 감동 으로 1 김하웅 2005-01-16 65
235 삶이 행복한 이유 정무희 2005-01-06 65
234 Re..추억의 사진첩 김하웅 2004-12-24 65
233 메리 크리스 마스 3 이현태 2004-12-24 65
232 해장국의 효능 4 이현태 2004-12-17 65
231 Re..댓글주신 박말순 중령님 소개 김하웅 2004-12-17 65
230 희망 3 이현태 2004-12-12 65
229 마음을 담아 드리는 글 이현태 2004-12-09 65
228 예쁜 마음의 아가씨 2 이현태 2004-12-09 65
227 살아온것이 수수께끼 2 이현태 2004-12-08 65
226 광란의 세상 이현태 2004-12-07 65
225 월드 토픽 뉴스 이현태 2004-11-30 65
224 노숙자 (아르헨티나) 이현태 2004-11-27 65
223 이렇게 살아갑니다 ㅠㅠㅠ 2 이현태 2004-11-26 65
222 #행운을 부르는 방법# 2 이현태 2004-11-18 65
1,,,10110210310410510610710810911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