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이현태
작성일 2004-07-10 (토) 19:55
ㆍ조회: 70  
세상에 다시 돌아올 수 없는것



세상에는 다시는 돌아올 수 없는 것
세 가지가 있습니다.

첫째는

우리 입에서 나간 말입니다.
한 번 내뱉은 말은 다시는 돌이킬 수 없습니다.

둘째는

화살입니다.
활시위를 떠난 화살은 다시는 돌아오지 않습니다.

셋째는

흘러간 세월입니다.
흘러간 세월은 흐르는 물 같아서
다시는 돌이킬 수 없습니다.


흘러가는 시간을 붙잡을 수 있는 길이 있습니다.


그것은 반성이라는 법정에 서서 일을 돌이켜보며

"무엇을 잃었으며 또한 무엇을 얻었는가?"라고 묻는 것입니다.


그리하여 얻은 것에 감사하고, 잃은 것에 대해 반성할 때
세월은 다만 흘러가는 것만이 아니라
다시 새롭게 살아갈 수 있는 게 아닐까요?


말과 화살과 세월 이중에 우리가 할수있는것은
말을 다듬어 하는것입니다

오늘의 무심이 던진 한마디가 상대에게는 죽을때 까지
잊어 지지않는 가슴에 대못이 되기 때문인입니다

우리가 전우 라고 한다면 특히 이언구에 조심 또 조심하여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무슨 일이 터지기 전에 사전에 신중을 기 해야 합니다

세월은 어차피 누구나 잡지못하고
화살을 쏟아 날리지 않으면 되지만

자신의 입에서 버무려지는 온갖 형태의 구업을
항상 조심하면 됨니다

편안한 주말 보내 십시요

한 오백년
   민요

한많은 이 세상 야속한 님아
정을 두고 몸만 가니 눈물이 나네
청춘에 짓밟힌 애끓는 사랑
눈물을 흘리면서 어디로 가나
고목에 육화분분 송이송이 피어도
꺾으면 떨어지는 향기없는 꽃일세
아무렴 그렇지 그렇고 말고
한 오백년 살자는데 웬 성화요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346 오늘의 운세 이현태 2005-02-12 70
345 @들꽃에게서 들으라!@ 5 鄭定久 2005-01-19 70
344 크리스마스 이야기 4 이호성 2004-12-29 70
343 막걸리 이현태 2004-10-09 70
342 어느 가난한 부부의 외식 김의영 2004-09-16 70
341 여자가 군대에 가야할 이유(펌) 정무희 2004-09-13 70
340 내 조상은 누구인가 1 박동빈 2004-09-03 70
339 세상에 다시 돌아올 수 없는것 이현태 2004-07-10 70
338 사찰 음식의 유래 이현태 2004-04-12 70
337 그대와 함께.... 2 정무희 2005-01-13 69
336 살아있는 특권 3 이현태 2004-12-26 69
335 뜨거운 안녕 허원조 2004-09-25 69
334 황혼 이혼?(펌) 1 정무희 2004-09-14 69
333 태풍이 남긴 상처 이현태 2004-08-19 69
332 Re...감사합니다 소양강 2006-10-21 68
331 보훈가족. 제대군인 취업박람회 김일근 2005-10-15 68
330 특별한 당신에게 장의성 2005-03-21 68
329 한양의 건축물 정동섭 2005-03-18 68
328 부모자식 효도를 생각합니다 2 이현태 2005-02-06 68
327 세상의 재료로 지은집 2 김선주 2005-02-04 68
326 감사의 행복 4 박동빈 2005-01-31 68
325 Re..이심 전심이구만유!... 7 鄭定久 2005-01-22 68
324 보약 지어 왔지라!... 1 鄭定久 2005-01-08 68
323 지진 해일 3 이현태 2005-01-08 68
322 미스 유니버시아드(수영복) 1 정무희 2005-01-07 68
1,,,10110210310410510610710810911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