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수호천사
작성일 2005-04-09 (토) 22:23
ㆍ조회: 75  
블랙커피가 그리운 새벽에
    블랙커피가 그리운 새벽에 / 정미숙(낭송:큰별) 문득 블랙커피가 그리운 새벽이다 밤새 쌓아 올린 그리움의 탑을 허물어 커피를 만들면 허무로 쏟아져 부서질 사연들, 어제 만나고 어제 헤어졌던 사람과 사람들 그 틈새에 그리움을 쌓아 두고 가슴속에 촉촉한 이끼를 심어 두고 말았다 풀 향기 날리며 머물렀던 순간들은 한줄기 소낙비를 퍼붓고 멈춘 지 오래 대지엔 갈증으로 불타는 영혼들이 도시를 뜀뛰기 하며 분주히 움직이고 저마다 생활전선에 불꽃 하나씩을 피우려 한다 내일을 향한 디딤돌 위에 서서 잠시 그렇게 블랙커피를 마시며 우중충한 도시의 회색 벽에 붓을 들어 한 폭의 수채화를 그리고 먼동이 터오는 산간 마을을 그리워하며 마음 밭에 촉촉한 이슬이 쉬어 가길 바란다 블랙커피가 오늘처럼 그리운 새벽은 사람 냄새 가득 피어나는 가슴 따뜻한 사람들이 그리운 날이다 사람과 사람은 만남에 있어 향기로움을 전해 줄 수 있어야 하고 그 향기로움을 느낄 줄 아는 가슴이 있어야 더 아름답지 않은가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371 야망-성민호 산할아부지 2004-06-28 76
370 Re..주자 십회훈!. 淸風明月 2006-02-21 75
369 대학입학 특별전형 김일근 2005-11-23 75
368 보훈가족. 제대군인 취업박람회 김일근 2005-10-15 75
367 검사 사칭 신종 사기사건 1 김일근 2005-08-13 75
366 고엽제 다이옥신와 인체미치는영향 최상영 2005-08-12 75
365 박정희의 발자취 휘호 민족의저력 최상영 2005-04-10 75
364 블랙커피가 그리운 새벽에 수호천사 2005-04-09 75
363 마음을 다스리는 글.... 1 정무희 2005-02-05 75
362 당신은 이미 중요한 사람이다. 1 정무희 2005-02-03 75
361 한광덕 장군님과 간담회 2 박동빈 2005-01-08 75
360 약속 이현태 2004-12-31 75
359 버리고 가야할 미련들 1 이현태 2004-12-31 75
358 어디로 가야할찌 1 무심천 2004-12-31 75
357 크리스마스 이야기 4 이호성 2004-12-29 75
356 한해 를 보내며.... 4 김선주 2004-12-27 75
355 Re..몬타냐족과 꽁가이 1 김하웅 2004-12-24 75
354 벤츠와 티코 1 상 파울러 강 2004-12-23 75
353 @좋은 우정@(펌) 2 鄭定久 2004-12-03 75
352 3초의 여유 이현태 2004-11-27 75
351 소 망 2 김선주 2004-11-26 75
350 친구는 보물이다 4 이현태 2004-11-08 75
349 고엽제 참전용사의 고뇌(펌) 1 박동빈 2004-11-06 75
348 단풍기행 (설악산) 이현태 2004-10-14 75
347 막걸리 이현태 2004-10-09 75
1,,,10110210310410510610710810911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