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鄭定久        
작성일 2004-11-26 (금) 11:59
ㆍ조회: 78  
당신은 내 기억속에 넣고 싶은 사람.
 
내 기억속에 넣고 싶은 사람 사람은 누구나 자신의 가슴속에 넣고 싶은 사람이 있습니다. 잊혀질 수 없는 사람입니다 자신에게 아무런 대가 없이 사랑해준 사람입니다. 자신에게 특별한 관심을 보여준 사람입니다. 가장 기억하고 싶지 않는 사람도 존재합니다 자신에게 상처를 준 사람입니다. 자신에게 피해를 준 사람입니다. 자신에게 아픔을 준 사람입니다. 다른 사람들은 오늘도 당신을 기억합니다. 당신이 어떤 사람인지를 가슴에 새기고 싶은 사람인지, 아니면 다시는 기억하고 싶지 않은 사람인지를... 잠시 스쳐지나가는 사람이라고 함부로 말하지 마세요. 스치고 만나는 모든 사람에게 한결같이 대해주세요. 이기적인 동기를 가지고 그들을 대하지 마세요. 할 수만 있다면 그냥 베풀기로 작정하세요. 나를 잘해주는 사람에게만 선대하는 일에 머물지 마세요. 나를 잘 대해주지 못하는 사람에게도 선대하세요. 훗날 그들은 당신의 호의와 사랑을 기억해낼 것입니다. 당신을 가슴에 꼭 새기고 싶은 사람으로 기억되겠지요. 다른 사람의 가슴 속에 새겨질 수 있는 사람으로 남으십시오. 다른 사람의 기억 속에 유독 향기나는 꽃처럼 기억되는 사람으로 남으십시오.
 

211.40.46.44 상파울러 강: 정정구님. 잊을수 없는 갈대밭 구경 잘하고 갑니다...몸 건강 하이소예.. -[11/26-13:39]-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371 호치민 머리맡에 놓인 다산의목민심서 2 김의영 2004-11-27 77
370 소 망 2 김선주 2004-11-26 77
369 Re..이 봐요 김선주님 1 이현태 2004-11-23 77
368 노년을 지혜롭게 준비해라... 2 鄭定久 2004-11-14 77
367 친구는 보물이다 4 이현태 2004-11-08 77
366 풍경이 좋아서 1 이현태 2004-11-03 77
365 전우사랑 설명서 (필독) 2 이현태 2004-10-19 77
364 어느 가난한 부부의 외식 김의영 2004-09-16 77
363 청주(4) 서현식 2004-07-11 77
362 Re..틀렸음매^^ 이수(제주) 2006-10-23 76
361 검사 사칭 신종 사기사건 1 김일근 2005-08-13 76
360 고엽제 다이옥신와 인체미치는영향 최상영 2005-08-12 76
359 블랙커피가 그리운 새벽에 수호천사 2005-04-09 76
358 베.인.전 행복뜨락 3 이현태 2005-03-24 76
357 마음을 다스리는 글.... 1 정무희 2005-02-05 76
356 이현태부회장님과 이선호 박사님 1 김하웅 2005-02-01 76
355 말 속에 향기가 있습니다 3 이현태 2005-01-19 76
354 @들꽃에게서 들으라!@ 5 鄭定久 2005-01-19 76
353 모든것은 당신자신에게 있다 4 이현태 2005-01-12 76
352 어디로 가야할찌 1 무심천 2004-12-31 76
351 벤츠와 티코 1 상 파울러 강 2004-12-23 76
350 학생들에게 폭행 당하며 두 눈을 가린 스승(펌) 정무희 2004-11-12 76
349 늘 행복만 생각하십시다 2 이현태 2004-11-10 76
348 고엽제 참전용사의 고뇌(펌) 1 박동빈 2004-11-06 76
347 네일의 영광을 위하여 1 이현태 2004-10-29 76
1,,,10110210310410510610710810911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