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정무희
작성일 2005-02-05 (토) 15:11
ㆍ조회: 72  
마음을 다스리는 글....
화는 마른 솔잎처럼 조용히 태우고
기뻐하는 일은 꽃처럼 향기롭게 하라
역성은 여름 선들바람이게 하고
칭찬은 징처럼 울리게 하라
노력은 손처럼 끊임없이 움직이고
반성은 발처럼 가리지 않고 하라
인내는 질긴 것을 씹듯 하고
연민은 아이의 눈처럼 맑게 하라
남을 도와주는 일은 스스로 하고
도움 받는 일은 힘겹게 구하라
내가 한 일은 몸에게 감사하고
내가 받은 것은 가슴에 새겨두어라
미움은 물처럼 흘러 보내고
은혜는 황금처럼 귀히 간직하라
사람은 축복으로 태어났으며
하여야 할 일들이 있다
그러므로 생명을 함부로 하지 말며
몸은 타인의 물건을 맡은 듯 소중히 하라
시기는 칼과 같아 몸을 해하고
욕심은 불과 같아 욕망을 태우니
욕망이 지나치면 몸과 마음 모두 상하리라
모든 일에 넘침은 모자람 만 못하고
억지로 잘난척 하는것은 아니함만 못하다
내 삶이 비록 허물투성이라 해도
자책으로 현실을 흐리게 하지 않으며
교만으로 나아감을 막지 않으리니
생각을 늘 게으르지 않게 하고
후회하기를 변명 삼아 하지 않으며
사람을 대할 때 늘 진실이라 믿어하며
절대 간사한 웃음을 흘리지 않으리니
후회하고 다시 후회하여도
마음 다짐은 늘 바르게 하리라
오늘은 또 반성하고 내일은 희망이어라

220.70.213.192 鄭定久: 마음 다짐이 늘 바르게 해야제 그래야 정신이 맑고 깨끗한께...마음을 비우구 살면 되지라...히히 종씨 잘 보았소 고마브이,~~~~~~~~~ -[02/06-03:06]-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396 당신은 내 기억속에 넣고 싶은 사람. 1 鄭定久 2004-11-26 72
395 Re..이 봐요 김선주님 1 이현태 2004-11-23 72
394 야속한 세월 2 이현태 2004-11-22 72
393 오음리가기전보았던 뮤비 주준안 2004-11-22 72
392 그곳에서 김하웅 2004-11-20 72
391 진실보다 아름다운 그짓만 1 이현태 2004-11-19 72
390 Re..전적지 답사 2일차 입니다 2 김하웅 2004-11-16 72
389 친구는 보물이다 4 이현태 2004-11-08 72
388 고엽제 참전용사의 고뇌(펌) 1 박동빈 2004-11-06 72
387 고공 건축 현장 1931년 2 이현태 2004-11-04 72
386 전우사랑 설명서 (필독) 2 이현태 2004-10-19 72
385 절망에서 희망으로 선행의삶을 사시는 어느 어머니 1 김정섭 2004-10-19 72
384 전투기에도 백밀러외 와이퍼가 있다 1 이현태 2004-09-11 72
383 문경새재 참전비(3) 서현식 2004-07-11 72
382 상시 복용하는 일반차 알고 마시자 이현태 2004-04-25 72
381 검사 사칭 신종 사기사건 1 김일근 2005-08-13 71
380 화성에도 회오리 바람이분다 최상영 2005-08-13 71
379 蘭皐(金炳淵)平生詩 野松 2005-04-16 71
378 효도 효자 되십시요 이현태 2005-02-09 71
377 사람이 사람을 만난다는 것 3 정무희 2005-02-03 71
376 이현태부회장님과 이선호 박사님 1 김하웅 2005-02-01 71
375 무시해 버릴줄 알아야 한다 2 정무희 2005-01-30 71
374 갑신년을 보내며 4 이현태 2004-12-21 71
373 6가지의 감옥(펌) 3 鄭定久 2004-12-16 71
372 뼈속 깊이 색이며 3 이현태 2004-12-14 71
1,,,10110210310410510610710810911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