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鄭定久        
작성일 2004-11-26 (금) 11:59
ㆍ조회: 74  
당신은 내 기억속에 넣고 싶은 사람.
 
내 기억속에 넣고 싶은 사람 사람은 누구나 자신의 가슴속에 넣고 싶은 사람이 있습니다. 잊혀질 수 없는 사람입니다 자신에게 아무런 대가 없이 사랑해준 사람입니다. 자신에게 특별한 관심을 보여준 사람입니다. 가장 기억하고 싶지 않는 사람도 존재합니다 자신에게 상처를 준 사람입니다. 자신에게 피해를 준 사람입니다. 자신에게 아픔을 준 사람입니다. 다른 사람들은 오늘도 당신을 기억합니다. 당신이 어떤 사람인지를 가슴에 새기고 싶은 사람인지, 아니면 다시는 기억하고 싶지 않은 사람인지를... 잠시 스쳐지나가는 사람이라고 함부로 말하지 마세요. 스치고 만나는 모든 사람에게 한결같이 대해주세요. 이기적인 동기를 가지고 그들을 대하지 마세요. 할 수만 있다면 그냥 베풀기로 작정하세요. 나를 잘해주는 사람에게만 선대하는 일에 머물지 마세요. 나를 잘 대해주지 못하는 사람에게도 선대하세요. 훗날 그들은 당신의 호의와 사랑을 기억해낼 것입니다. 당신을 가슴에 꼭 새기고 싶은 사람으로 기억되겠지요. 다른 사람의 가슴 속에 새겨질 수 있는 사람으로 남으십시오. 다른 사람의 기억 속에 유독 향기나는 꽃처럼 기억되는 사람으로 남으십시오.
 

211.40.46.44 상파울러 강: 정정구님. 잊을수 없는 갈대밭 구경 잘하고 갑니다...몸 건강 하이소예.. -[11/26-13:39]-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421 어디로 가야할찌 1 무심천 2004-12-31 75
420 한해 를 보내며.... 4 김선주 2004-12-27 75
419 좋은 날이 올것입니다 3 박동빈 2004-12-21 75
418 새로나온 돈 캡슐약. 4 鄭定久 2004-12-19 75
417 Re..회원님들 한번 읽어봐 주십시요 계속입니다 김하웅 2004-12-14 75
416 감사하는 마음으로 4 이현태 2004-12-04 75
415 야속한 세월 2 이현태 2004-11-22 75
414 Re..전적지 답사 2일차 입니다 2 김하웅 2004-11-16 75
413 이렇게도 살아갑니다 3 이현태 2004-11-06 75
412 고공 건축 현장 1931년 2 이현태 2004-11-04 75
411 구두딱는 할머니 3 이현태 2004-10-28 75
410 박정희 전 대통령 휘호 화제 이현태 2004-10-26 75
409 세상은 요지경 동영상 이현태 2004-10-23 75
408 내마음 찾습니다 이현태 2004-10-15 75
407 단풍기행 (내장상) 이현태 2004-10-14 75
406 한 남자의 일생 허원조 2004-10-10 75
405 그림으로 보는 제상차림 2 이현태 2004-09-18 75
404 북한은 아직도 제자리 3 이현태 2004-09-16 75
403 알아두면 편리한 생활 상식 허원조 2004-09-15 75
402 전투기에도 백밀러외 와이퍼가 있다 1 이현태 2004-09-11 75
401 웰빙(well-bing) 족의 허구 이현태 2004-08-14 75
400 상시 복용하는 일반차 알고 마시자 이현태 2004-04-25 75
399 안병직 “현 정권은 아무 일도 안하는 건달정부” 김일근 2005-11-05 74
398 화성에도 회오리 바람이분다 최상영 2005-08-13 74
397 검은머리 물떼새와의 만남 이현태 2005-07-26 74
1,,,91929394959697989910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