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정무희
작성일 2004-11-21 (일) 13:38
ㆍ조회: 79  
지가~~뭐 아남 유~~~(펌)
지~~가유.....뭐 아남유?  



    순진한 시골처녀가 있었다. 어느날 한적한 길을 가고 있는데, 어떤 남자가 그 시골 처녀를 보고 첫 눈에 반해 여관으로 납치해 갔다. 그런데 그 다음날 그 남자는 여관에서 알몸으로 죽어 있었고, 그 옆에는 알몸인 처녀가 있었다. 경찰은 그 여자를 용의자로 지목하였다. 경찰은 여자에게 남자가 죽은 이유를 물어보았다. "제가 길을 가고 있었구만유. 그런데 저 남자가 여관으로 가자구 하더구만유. 제가 뭐 아남유. 그래서 따라 갔구만유. 그 남자가 샤워를 하라구 하더구만유. 제가 뭐 아남유. 그래서 샤워를 했지유. 그리고 벽에 기대라구 하더구만유. 제가 뭐 아남유. 그래서 벽에 기댔지유. 그런데 남자가 저에게 막 달려 오더구만유. 제가 뭐 아남유. 남자가 가는 길은 막는게 아니구만유. ; ; ; ; ; ; 그래서 한쪽으로 비켰섰더니 이렇게 되었구만유. 제가 뭐 아남유,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421 이렇게도 살아갑니다 3 이현태 2004-11-06 77
    420 구두딱는 할머니 3 이현태 2004-10-28 77
    419 박정희 전 대통령 휘호 화제 이현태 2004-10-26 77
    418 절망에서 희망으로 선행의삶을 사시는 어느 어머니 1 김정섭 2004-10-19 77
    417 단풍기행 (내장상) 이현태 2004-10-14 77
    416 한 남자의 일생 허원조 2004-10-10 77
    415 그림으로 보는 제상차림 2 이현태 2004-09-18 77
    414 글자 하나에 바뀌는 운명(펌) 4 정무희 2004-09-17 77
    413 海霧 1 김정섭 2004-05-29 77
    412 오늘의 보충컬럼 이현태 2004-03-13 77
    411 Re...좋은 대화법...감사합니다 소양강 2006-10-17 76
    410 Re...ㅎㅎㅎ 소양강 2006-10-03 76
    409 화성에도 회오리 바람이분다 최상영 2005-08-13 76
    408 달동래컬럼 최상영 2005-08-10 76
    407 어버이날에띄우는글 주준안 2005-05-07 76
    406 名聲과 人格 2 野松 2005-03-09 76
    405 사이버 전우 이야기! 1 김정섭 2005-02-24 76
    404 봄이 오며는 4 손오공 2005-02-02 76
    403 삶이 늘 즐겁기만 하다면, 鄭定久 2005-01-27 76
    402 베트남 선교 15주년.다녀와서 3 박동빈 2005-01-18 76
    401 모든것은 당신자신에게 있다 4 이현태 2005-01-12 76
    400 하롱베이 1 이현태 2005-01-11 76
    399 또 하루 하루가... 3 정무희 2005-01-06 76
    398 Re..품앗이 베인전 회장 2004-12-29 76
    397 이기는 사람과 지는사람 3 이현태 2004-12-29 76
    1,,,91929394959697989910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