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우당(宇塘)
작성일 2011-04-15 (금) 16:36
ㆍ조회: 211  
현지적응훈련중 작전에 투입되어...
현지적응훈련 출발전,
조교의말은 공포조성의 하이라이트였다.
밀림속의 멧돼지가 갑짜기나타나 공격을 해온다는둥,거머리가 나무위에서
떨어져 목으로 달라붙는다는둥,베트콩이 박아놓은 죽창에는 독이묻어있다.는등
월남 신병들에게 겁을 바짝주는것이다
겁먹은 우리들은 무더운 밀림속에서 판초우위를 뒤집어쓰고
하루밤을 꼬박 새웠다.

다음날 아침, 공포의조교는 또다른 교육으로 우리를 겁주고있었다.
이때 짚차한대가 급히 달려오더니 대위 한사람이 우리앞에섰다.
"너희들중에 영어회화 좀하는사람있나?" 하면서 우리들을 둘러보고있다.
다들 조용히있는데, 항해도중 나에게 멀미약을 얻어먹은 전우들이
나를 가르키며 "저누마 쬐깨하는것갑습니더"
나는 대위앞에 섰다.몇마디 TEST를 하더니, 맞는지 틀리는지
짚차에 타라는것이다.적응훈련 개인 군장그대로....
얼마나 달렸을까? 야영지인 군용텐트안의 군수참모앞에섰다.
"조금만 교육시키면 투입시킬수있겠습니다"하고 그대위가말하자
몇가지 신상에관한 질문을 한후 고개를 끄덕이며 "당장 투입시켜"
하고 밖으로 급히나간다.
이렇게해서 나는 월남도착 3일만에 작전에 투입되었다.
(나의사수가 임무수행중 베트콩의 저격에 중상으로 후송되어)
                                                                                  ( 계속)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896 저는 39세에 사랑받지못하는 주부입니다 4 팔공산 2011-06-04 448
2895 생활속의 옛 물건들 2 오동희 2011-05-26 380
2894 잊을수없는 순간들 (2) 2 우당(宇塘) 2011-04-27 568
2893 잊을수없는 순간들 (1) 2 우당(宇塘) 2011-04-24 372
2892 이상황을 해병에게도 전하라 (2) 2 우당(宇塘) 2011-04-21 305
2891 이상황을 해병에게도 전하라(1) 우당(宇塘) 2011-04-19 227
2890 채명신 전술기지 4 우당(宇塘) 2011-04-18 222
2889 현지적응훈련중 작전에 투입되어... 우당(宇塘) 2011-04-15 211
2888 기갑연대로 1 우당(宇塘) 2011-04-13 220
2887 파월선(3) 2 우당(宇塘) 2011-04-10 271
2886 파월선(2) 우당(宇塘) 2011-04-09 238
2885 참 전 수 기 / 파 월 선 (1) 우당(宇塘) 2011-04-08 267
2884 주말부부를 마치며... 6 우당(宇塘) 2011-04-04 239
2883 주말부부(10) 우당(宇塘) 2011-04-03 228
2882 주말부부(9) 우당(宇塘) 2011-04-02 186
2881 주말부부(8) 2 우당(宇塘) 2011-04-01 169
2880 주말부부(7) 우당(宇塘) 2011-03-31 198
2879 주말부부(6) 2 우당(宇塘) 2011-03-30 184
2878 주말부부(5) 4 우당(宇塘) 2011-03-29 187
2877 주말부부(4) 우당(宇塘) 2011-03-28 188
2876 주말부부(3) 우당(宇塘) 2011-03-27 224
2875 주말부부(2) 우당(宇塘) 2011-03-26 259
2874 주말부부 (1) 우당(宇塘) 2011-03-26 273
2873 주말부부 연재 우당(宇塘) 2011-03-26 207
2872 즐거운 위문잔치/68년 1 오동희 2011-03-16 346
1234567891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