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우당(宇塘)
작성일 2011-04-10 (일) 21:50
ㆍ조회: 266  
파월선(3)
갑판에서 가끔만난 미군 의무장교에게 부탁하여 약을 얻어먹었다.

약을 먹었다는 선입관 때문인지 속이 좀 편안해진것같다.

괴로워하는 몇몇 전우들에게도 나누어주었다.

어떤전우는 정성스럽게 종이에싸서 주머니에 넣기도하였다.

승선수당이 지급됐다.

누가 언제 준비했는지 포커판과 화투판이 벌어졌다.

아마도 재파자의 소행(?)같았다.

내 침대 아래 침대에서 자는 이상병은 $120 을땄다며

군용선 내의 PX 에서 산 손목시계를 자랑한다.

문자판이 투명해서 시계속의 톱니바퀴가 다 보이는 시계다.

맹호들의 승선생활은 즐거워 보이기도했다.

몇일후면 월남에 도착한다.

생사를 기약할수없는 전쟁터다.

모두가 다 무사히 근무기간을 마치고 귀국하기를 빌뿐이다.   (계속)

이름아이콘 홍진흠
2011-04-12 22:31
대단하신 기억력이십니다. 잘 읽고 있으며
다음편이 기대됩니다. 우당님!
   
이름아이콘 우당(宇塘)
2011-04-19 12:52
《Re》홍진흠 님 ,
졸필을 읽어주심에 감사드리며
정성껏 올리겠습니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896 저는 39세에 사랑받지못하는 주부입니다 4 팔공산 2011-06-04 423
2895 생활속의 옛 물건들 2 오동희 2011-05-26 366
2894 잊을수없는 순간들 (2) 2 우당(宇塘) 2011-04-27 553
2893 잊을수없는 순간들 (1) 2 우당(宇塘) 2011-04-24 365
2892 이상황을 해병에게도 전하라 (2) 2 우당(宇塘) 2011-04-21 298
2891 이상황을 해병에게도 전하라(1) 우당(宇塘) 2011-04-19 220
2890 채명신 전술기지 4 우당(宇塘) 2011-04-18 216
2889 현지적응훈련중 작전에 투입되어... 우당(宇塘) 2011-04-15 205
2888 기갑연대로 1 우당(宇塘) 2011-04-13 215
2887 파월선(3) 2 우당(宇塘) 2011-04-10 266
2886 파월선(2) 우당(宇塘) 2011-04-09 232
2885 참 전 수 기 / 파 월 선 (1) 우당(宇塘) 2011-04-08 261
2884 주말부부를 마치며... 6 우당(宇塘) 2011-04-04 232
2883 주말부부(10) 우당(宇塘) 2011-04-03 224
2882 주말부부(9) 우당(宇塘) 2011-04-02 182
2881 주말부부(8) 2 우당(宇塘) 2011-04-01 165
2880 주말부부(7) 우당(宇塘) 2011-03-31 193
2879 주말부부(6) 2 우당(宇塘) 2011-03-30 179
2878 주말부부(5) 4 우당(宇塘) 2011-03-29 183
2877 주말부부(4) 우당(宇塘) 2011-03-28 183
2876 주말부부(3) 우당(宇塘) 2011-03-27 219
2875 주말부부(2) 우당(宇塘) 2011-03-26 254
2874 주말부부 (1) 우당(宇塘) 2011-03-26 270
2873 주말부부 연재 우당(宇塘) 2011-03-26 204
2872 즐거운 위문잔치/68년 1 오동희 2011-03-16 342
1234567891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