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우당(宇塘)        
작성일 2011-03-26 (토) 14:37
ㆍ조회: 262  
주말부부(2)
대부분의 주말남편들은 퇴근후가 더 고역이다.

집에가봐야 썰렁한 빈방,여기저기 전화를걸어 동지를 찾는다.

눈치빠른 직원이 "쏘주한잔 하실까요?"한다. 이런선심(?)도 한두번이지.....

단골식당에서 혼자먹는 저녁은 왜 그렇게 처량해보이는지,또행색은 어떤가?

양복단추는 떨어질듯말듯 길게늘어져있고 머리는 항상 새집을짓고있다.

좋은크림도많건만 세수후아무것도 안바르는지 항상 버짐핀 얼굴이다.

어쩌다 어울린 술자리에서도 꼭 밥부터 달라고해서 술판을깨기일쑤다.

주위의 동정어린눈빛은 더욱 참기 힘들다.

"집나오면 고생이야"

"객지에서 먹는거라도 잘 먹어야지"

"자,이고기좀들게,남자에게좋은거래"

이사람 저사람 한마디씩 던지는 말이 꽤나 생각해주는것같지만

김부장은"먹어봐야 쓸데도없다.마누라하고자는 너희들이나 많이먹어라"

하며 술잔을 기우린다.

지난주에도 집에 못갔는데, 이번주에는 꼭 가야지.

제발 긴급 사항만 일어나지마라 .                                   ( 계 속)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896 저는 39세에 사랑받지못하는 주부입니다 4 팔공산 2011-06-04 466
2895 생활속의 옛 물건들 2 오동희 2011-05-26 392
2894 잊을수없는 순간들 (2) 2 우당(宇塘) 2011-04-27 576
2893 잊을수없는 순간들 (1) 2 우당(宇塘) 2011-04-24 377
2892 이상황을 해병에게도 전하라 (2) 2 우당(宇塘) 2011-04-21 309
2891 이상황을 해병에게도 전하라(1) 우당(宇塘) 2011-04-19 230
2890 채명신 전술기지 4 우당(宇塘) 2011-04-18 226
2889 현지적응훈련중 작전에 투입되어... 우당(宇塘) 2011-04-15 214
2888 기갑연대로 1 우당(宇塘) 2011-04-13 223
2887 파월선(3) 2 우당(宇塘) 2011-04-10 274
2886 파월선(2) 우당(宇塘) 2011-04-09 242
2885 참 전 수 기 / 파 월 선 (1) 우당(宇塘) 2011-04-08 270
2884 주말부부를 마치며... 6 우당(宇塘) 2011-04-04 245
2883 주말부부(10) 우당(宇塘) 2011-04-03 232
2882 주말부부(9) 우당(宇塘) 2011-04-02 191
2881 주말부부(8) 2 우당(宇塘) 2011-04-01 174
2880 주말부부(7) 우당(宇塘) 2011-03-31 203
2879 주말부부(6) 2 우당(宇塘) 2011-03-30 189
2878 주말부부(5) 4 우당(宇塘) 2011-03-29 191
2877 주말부부(4) 우당(宇塘) 2011-03-28 191
2876 주말부부(3) 우당(宇塘) 2011-03-27 227
2875 주말부부(2) 우당(宇塘) 2011-03-26 262
2874 주말부부 (1) 우당(宇塘) 2011-03-26 279
2873 주말부부 연재 우당(宇塘) 2011-03-26 211
2872 즐거운 위문잔치/68년 1 오동희 2011-03-16 348
1234567891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