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우당(宇塘)        
작성일 2011-03-26 (토) 14:14
ㆍ조회: 270  
주말부부 (1)
                   

               내가 주말부부생활을 시작한것은 1988년도 초.인것같다

전남 광양사무소장부터 시작된다.

말이 소장이지 여직원한명,남자직원한명,달랑 세명이다.

"아빠 언제 와?" 하며 훌쩍이는  아이들...

"식사거르지말어요"하며 등을 돌리던 아내....

우리식구는  시외뻐스터미날에서 이렇게 헤어졌다.

처음에는 몇일 출장나온 기분이었으나 하숙방을얻고 퇴근후 빈방에 혼자누워

천정을 바라보고 있으면 왠지 서글퍼지기도했다.

주말부부의 최대행복은 금요일 저녁부터 부풀기 시작한다

엄벙덤벙지내는 토요일 오전,예매한 고속뻐스표는 몇번이나 꺼내보는지모른다

시간과 좌석번호를 확인하며 마음은 벌써 집에가있다

뻐스에 몸을싣고 집으로향하는 마음은 체험해보지못한사람은 모른다.

군복무를 마치고 귀향하는 제대병의 마음일까?

몇개월 장기출장후 복귀하는 회사원의 마음일까?

이번에 집에가면 가족들과함께 지낼 시간들을 머리에 그리며

그동안 재미있었던 이야기도 해주어야지...

흔들리는 뻐스안에서 간간히 코를골며 자고있는

김부장의 얼굴이 평화롭다.                                         (계속)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896 저는 39세에 사랑받지못하는 주부입니다 4 팔공산 2011-06-04 423
2895 생활속의 옛 물건들 2 오동희 2011-05-26 366
2894 잊을수없는 순간들 (2) 2 우당(宇塘) 2011-04-27 553
2893 잊을수없는 순간들 (1) 2 우당(宇塘) 2011-04-24 365
2892 이상황을 해병에게도 전하라 (2) 2 우당(宇塘) 2011-04-21 298
2891 이상황을 해병에게도 전하라(1) 우당(宇塘) 2011-04-19 220
2890 채명신 전술기지 4 우당(宇塘) 2011-04-18 216
2889 현지적응훈련중 작전에 투입되어... 우당(宇塘) 2011-04-15 205
2888 기갑연대로 1 우당(宇塘) 2011-04-13 214
2887 파월선(3) 2 우당(宇塘) 2011-04-10 265
2886 파월선(2) 우당(宇塘) 2011-04-09 232
2885 참 전 수 기 / 파 월 선 (1) 우당(宇塘) 2011-04-08 261
2884 주말부부를 마치며... 6 우당(宇塘) 2011-04-04 232
2883 주말부부(10) 우당(宇塘) 2011-04-03 223
2882 주말부부(9) 우당(宇塘) 2011-04-02 182
2881 주말부부(8) 2 우당(宇塘) 2011-04-01 165
2880 주말부부(7) 우당(宇塘) 2011-03-31 193
2879 주말부부(6) 2 우당(宇塘) 2011-03-30 178
2878 주말부부(5) 4 우당(宇塘) 2011-03-29 182
2877 주말부부(4) 우당(宇塘) 2011-03-28 183
2876 주말부부(3) 우당(宇塘) 2011-03-27 219
2875 주말부부(2) 우당(宇塘) 2011-03-26 254
2874 주말부부 (1) 우당(宇塘) 2011-03-26 270
2873 주말부부 연재 우당(宇塘) 2011-03-26 203
2872 즐거운 위문잔치/68년 1 오동희 2011-03-16 342
1234567891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